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10-21 21:47:07
기사수정


▲ 김승옥, 장생도(長生圖)_2020, 138×48cm, 순지에 석채·분채·봉채.


뉴스부산art = 물보라를 가르는 거북, 괴석 위로 늠늠히 서 있는 소나무의 선비정신을 표현했다. 김승옥 민화 명장의 2020년 작품, '장생도(長生圖, 순지에 석채·분채·봉채. 138×48cm). 한국시조협회 시조시인, 한국미협(국전) 특선 외 다수 입상했다.


▲ 민화 명장 김승옥


창의적 발상과 열정을 전하는 '뉴스부산ART'

http://www.newsbusan.com



관련기사

www.newsbusan.com/news/view.php?idx=12199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근 1주일 많이 본 기사더보기
식품의약품안전처 "칼, 가위 등 식품 접촉면에 인쇄 가능" 봄철 알레르기 비염에 좋은 특용작물 ... 인삼, 오미자, 복령 부산교육청, 2024년 마약류 예방 교육 계획 수립·시행 가황 나훈아, 은퇴 시사 …“여러분, 고마웠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google-site-verification: googleedc899da2de9315d.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