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9-08 17:32:22
  • 수정 2019-09-08 18:03:30
기사수정

▲ [뉴스부산] 강경호 기자=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한 가운데 9월 7일 저녁,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9월 첫 주말을 즐기려는 시민들이 나와 해변의 추억을 휴대폰에 담고 있다. 강한 바람에 세찬 파도가 밀려오는 해변을 배경으로 푸른 하늘과 짙푸른 바다가 포말로 부서지는 하얀 파도와 장관을 이루고 있다. 사진은 각자 자신의 모습을 담는 두 여성이 연출된 각본 마냥 하나의 스토리를 상상케하고 있다.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한 가운데 9월 7일 저녁,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9월 첫 주말을 즐기려는 시민들이 나와 해변의 추억을 휴대폰에 담고 있다.


강한 바람에 세찬 파도가 밀려오는 해변을 배경으로 '푸른 하늘 짙푸른 바다'가 '포말로 부서지는 하얀 파도'와 장관을 이루고 있다.


공교롭게도 사진에서는 자신의 모습을 담고 있는 두 여성이 연출된 각본 마냥 하나의 스토리를 상상케하고 있다.


"오~ 마이 뷰티풀 해운대 Oh! My Beautiful Haeundae!"



강경호(뉴스부산 대표)





관련 영상

- https://blog.naver.com/suyeongnet/221642092107
- https://blog.naver.com/suyeongnet/221642072544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38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1/1
부산시, 오는 28일 '善(선)결제 관광상품 설명회' 개최 2021년 부산청년주간 비대면 행사(10월 1일~4일, 게더타운) 부산국제록페스티벌(10월 2일 삼락생태공원) 최종 라인업 공개 뉴스부산art=보름달처럼 풍성한 한가위 되세요
대구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