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12-08 23:21:20
  • 수정 2019-12-08 23:22:10
기사수정

▲ [뉴스부산=금련산갤러리] 강경호 기자=대한민국서화디자인협회 상임이사로 활동하고 있는 고운정(사진 왼쪽) 작가의 제2회 개인전, ˝난중일기를 호흡하다˝ 가 지난 12월 3일(화)부터 8일까지 수영구 금련산갤러리에서 개최되었다. 작가와 함께 짝은 배경사진은 고 작가의 <작품 35> `명량해전 鳴梁海戰(70cm×200cm×13장)`으로 이순신 장군의 정유년(1597년) 9월 15일과 16일 양일간의 해전을 기록한 작품이다.




"평생에 꼭 한 가지! 장군의 글씨를 따라 써 보고 싶었다. 문무를 겸비한 인품을 따라갈 수야 없지만, 70년대에 구입한 난중일기를 돋보기로 보는 지금. 이 손 때 묻고 바래진 책을 적으면서 죽음으로 나라를 구한 장군의 고뇌를 따라간다."

- <책머리에> 고운정 난중일기로 호흡하다 -



[뉴스부산] 대한민국서화디자인협회 상임이사로 활동하고 있는 고운정(사진) 작가의 제2회 개인전, "난중일기를 호흡하다" 가 지난 12월 3일(화)부터 수영구 금련산갤러리에서 진행되어 8일, 6일간의 전시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전시는 작가가 지난 70년대 구입한 난중일기와 이순신 장군에 매료되어, 군자(장군)의 글들을 따라가며 혼신의 힘을 기울여 쓴 62점의 이색 작품전으로 미술인과 일반인은 물론 학계의 관심을 모았다.


또한 전시회와 때를 같이하여 '고운정 난중일기를 호흡하다'라는 동명의 서적을 출간함에 따라 이번 개인전은 출판기념회를 겸한 자리로 치러졌다.



▲ [뉴스부산=금련산갤러리] <작품 37> 필사즉생 필생즉사 必死卽生 必生卽死 앞에서 고운정 작가.



전시회는 <작품 37> 필사즉생 필생즉사 必死卽生 必生卽死를 비롯해 총 62점의 작품 중, 대형 작품 두 점이 유독 눈길을 끌었다.


입구 중간에 위치한 가로 길이 9.1m의 <작품 35>는 장군의 정유년(1597년) 9월 15일과 16일 양일간의 해전을 기록한 '명량해전 鳴梁海戰(70cm×200cm×13장)'이다.



▲ [뉴스부산=금련산갤러리] 배경 사진은 고운정 작가의 <작품 1> `난중일기 亂中日記 전문(70cm×140cm×12장)`으로 이순신이 겪은 7년간의 전쟁일기(1592. 1. 1 ~ 1598. 11. 17)를 기록한 작품이다. 작가의 장군에 대한 존경과 사랑을 확인할 수 있는 작품이다.



또 하나는 전시장 안쪽 한 쪽 벽면을 가득 메운 <작품 1> '난중일기 亂中日記 전문 (70cm×140cm×12장)'으로 이순신이 겪은 7년간의 전쟁일기 (1592. 1. 1. ~ 1598. 11. 17.)를 기록한 작품이다. 작가의 장군에 대한 존경과 사랑을 확인할 수 있는 작품이다.


고 작가는 서적 말미에 "이 땅의 주인인 헐벗고 굶주렸던 백성을 지극히 사랑했던 군자의 글들을 따라가면서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할 것 없이 난중일기 쓰기를 권하고 싶다."라고 끝을 맺는다.



▲ [뉴스부산ART=금련산갤러리] 제2회 고운정 개인전, ˝난중일기를 호흡하다˝ 전시 종료 하루를 앞둔 지난 7일, 수영구 금련산갤러리에서 작가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작가 고운정

부산여자고등학교, 부산교육대학교, 명예교사 / 대한민국서화디자인협회상임이사, 국제난정필회, 부산서협·부산서가협초대작가 / 개인전(2007, 문화회관) / 저서 '세월이 이상하게 흐른다(2017, 새로운사람들) 외.



뉴스부산 강경호 기자 newsbusancom@daum.net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42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강경호 기자 강경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KBS내마음의시, BICA위원장, Artist, 예술감상전문가,
    "뉴스부산'은 당신의 이야기'를 담습니다" This is newsbusan.com, an internet newspaper. NewsBusan, contains your story. Because your story is news. 일상에서 특별함까지, "당신이 지켜보는 세상"을 알려주십시오. From your daily life to anything special, let me know the world you watch. We will put our article in the right perspective of newsbusan.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만평
사진평론:미디어아트, 배병우 <소나무>와 최철주 <대나무 숲> 부산교육청, 우수사례 담은 "폐교활용 사례집 발간" 부산교육청, 금정전자공업고 A학생 확진자 발생 ... 긴급조치
강성자라인댄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