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1-22 03:11:44
기사수정

▲ [뉴스부산] 오는 2월부터 아파트 청약업무를 한국감정원이 수행하게 된다. 청약사이트도 기존 금융결제원의 ‘아파트투유’를 대신하여 새로운 청약시스템인 ‘청약홈(www.applyhome.co.kr)’으로 바뀌게 되며, 주택소유여부, 부양가족수 등 청약자격도 청약시스템을 통해 실시간으로 사전 확인할 수 있게 된다.



[뉴스부산] 오는 2월부터 아파트 청약업무를 한국감정원이 수행하게 된다. 청약사이트도 기존 금융결제원의 ‘아파트투유’를 대신하여 새로운 청약시스템인 ‘청약홈(www.applyhome.co.kr)’으로 바뀌게 되며, 주택소유여부, 부양가족수 등 청약자격도 청약시스템을 통해 실시간으로 사전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은 주택 청약업무를 한국감정원이 수행할 수 있도록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청약신청 이전에 신청자에게 주택소유 여부, 세대원정보 등 청약자격 관련 정보를 제공하여 부적격당첨자를 최소화하는 등의 내용이 담긴 「주택법」 일부개정 법률 공포안이 1월 21일 국무회의를 통과하였다고 이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주택 청약업무의 공적 측면을 고려하여 청약시스템 운영기관을 공공기관인 한국감정원으로 변경하기로 결정하고, 지난 해 8월 신규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관련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청약업무 이관을 준비해 왔다.


‘청약홈(www.applyhome.co.kr)’ 2월 3일 오


한국감정원은 금융결제원으로부터 이달 말까지 업무를 최종 이관받고 오는 2월 3일부터 신규 청약시스템인 ‘청약홈’을 통해 청약업무를 개시할 계획이다.


새 청약시스템인 ‘청약홈’에서 달라지는 점은 다음과 같다.


① 청약 신청자격 정보 사전 제공


신규 청약시스템에서 가장 눈에 띄게 달라지는 점은 청약신청 이전 단계에서 세대원정보, 무주택기간, 청약통장 가입기간 등 청약자격을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이다. 세대구성원의 사전 동의 절차를 거쳐 세대구성원 정보를 포함하여 일괄 조회도 가능하며, 청약신청 단계에서도 정보를 사전 조회할 수 있게 된다.


과거 청약 신청자의 입력 오류로 인한 당첨 취소 피해 사례를 최소화하고, 청약신청시 청약자격 정보를 신청자가 개별적으로 확인하여야 하는 불편함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② 청약신청 단계 축소 등 편의성 강화


청약신청 진행시 화면전환 단계를 5단계로 대폭 축소(기존 10단계)하여 청약신청자의 편의성을 개선하였다. 모바일 청약 편의를 위해 청약 홈페이지 화면의 크기가 모바일 기기의 화면 크기에 맞게 자동 조정되는 반응형 웹을 적용하여 휴대폰, 태블릿 등 모바일 환경에서도 PC환경과 동일한 청약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③ KB국민은행 인터넷 청약사이트 통합


전체 보유자의 22% 수준인 ‘KB국민은행’ 청약계좌 보유자도 ‘청약홈’에서 청약 신청이 가능하도록 청약접수 창구를 일원화 하였다. 과거 ‘KB국민은행’ 청약계좌 보유자는 ‘KB국민은행 주택청약’ 사이트를 통해서 청약신청을 하고 당첨 여부는 금융결제원 ‘APT2you’에서 확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나, 청약접수 창구 일원화로 이러한 불편함이 해소될 전망이다.


향후에는 현재 한국주택협회에서 별도 진행 중인 세종시 및 혁신도시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도 ‘청약홈’으로 일원화하여 청약자의 편의를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④ GIS기반 부동산 정보제공


청약예정단지 인근의 기존 아파트 단지정보 및 시세정보, 최근 분양이 완료된 단지의 분양가 및 청약경쟁률 정보를 GIS기반으로 제공하여, 청약신청자의 청약여부 판단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⑤ 청약홈 콜센터(상담센터) 운영


신규 청약홈 사이트를 통한 각종 청약정보 제공을 위한 전용 상담센터(1644-2828, 영업일 09:00~17:30)를 운영한다. 유형별 신청자격 및 주택공급 제도 안내, 청약시 각종 유의사항 등 고객 맞춤형 상담서비스 제공으로 신규 청약홈 사이트 및 청약제도에 대한 국민 이해를 높이고 보다 편리한 청약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는 이번 청약업무 이관을 계기로 대국민·사업주체 서비스 확대, 청약 부적격 당첨자 및 불법청약 방지, 청약정보의 실시간 정책 활용 등 청약업무의 공적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청약자에게는 청약 신청자격 정보뿐만 아니라, 청약신청률·계약률, 인근 단지 정보, 지역 부동산 정보 등 의사결정을 위한 정보를 확대 제공하고, 사전검증 확대를 통해 사업주체의 청약자격 검증에 따른 부담을 완화할 계획이다.


향후 부동산전자계약서비스와 연계하여 청약자와 사업주체의 계약 체결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하고, 실시간 계약 현황을 제공하는 등 정보제공도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부정청약을 방지하고, 청약시장 상황 변화에 따른 정책마련이 가능하도록 분양부터 입주까지 청약 全과정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 및 현장점검 등 청약시장 관리도 강화해 나간다.


한국감정원 유은철 청약관리처장은 “2월 3일부터 청약홈 사이트가 오픈 될 계획”이며, “2월 1일(토)부터 2일(일)까지 15개 금융기관과 금융망 연계가 예정되어 있어, 청약계좌 순위 확인 및 청약통장 가입·해지 등 입주자저축 관련 은행업무가 제한되어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밝혔으며, “‘청약홈’은 지속적인 사용자 편의 개선을 계획하고 있으며, 운영과정에서 나타나는 불편사항은 적극 경청하여 시스템 개선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 황윤언 주택기금과장은 “이번 청약업무 이관을 계기로 아파트를 청약하려는 국민들의 편의가 개선되고, 부적격 당첨에 따른 실수요자 피해도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스부산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448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강경호 기자 강경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KBS내마음의시, BICAC운영위원장, 뉴스부산닷컴대표.
    "뉴스부산닷컴은 '당신의 이야기'를 담습니다" This is newsbusan.com, an internet newspaper. NewsBusan, contains your story. Because your story is news.
    일상에서 특별함까지, "당신이 지켜보는 세상"을 알려주십시오. From your daily life to anything special, let me know the world you watch. We will put our article in the right perspective of newsbusan.

  1. 1 코로나19 확진자 총 1,766명(27일 16시) .. 추가 171, 사망13
  2. 2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 정례브리핑(2월27일)
  3. 3 부산시농업기술센터, 부산 방울토마토 제1차 현장컨설팅
  4. 4 시내 모든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한시적 허용(코로나19예방)
  5. 5 '코로나 3법' 26일 본회의 통과, 감염병의심자 조치 근거 마련
  6. 6 의협, 코로나19 대책본부 구성 "대구에 의료진 파견 결정"
  7. 7 장산초 교실졸업식, '코로나19 무더기 감염 사태' 막았다
  8. 8 우정사업본부, 보건용마스크 우체국쇼핑몰 판매 3월 초 예정
  9. 9 식약처, 대구·경북에 마스크 100만 개 공급 "긴급조치 첫 물량"
  10. 10 강성자라인댄스, My My My Linedance (Improver) Choreo
  11. 11 박진우 한의사 건강이야기(36) 안면 홍조
  12. 12 코로나19 .. 부산-27, 부산-28 확진자 이동경로
  13. 13 산다는 것은 아름다움입니다
  14. 14 부산시교육청, 3월 2일~ 6일까지 5일간 "긴급 돌봄 서비스"
  15. 15 중소기업 홈쇼핑 방송판매 지원사업 5개사 모집 (마감 3.13)
  16. 16 부산시특사경, 무허가 마스크 제조·허위광고 판매업체 적발
  17. 17 부산시 의료기관장 등 긴급회의 "민간 의료자원 총동원" 요청
  18. 18 부산 5대 종단 지도자 간담.. "코로나19 극복 대시민 호소문"
  19. 19 부산시 2020년도 정보화 추진.. 7개 분야 110개 사업 782억원
  20. 20 시중은행, 코로나19 피해 극복 위한 기업 등 금융지원 나서
식약처, 대구·경북에 마스크 100만 개 공급 "긴급조치 첫 물량" 우정사업본부, 보건용마스크 우체국쇼핑몰 판매 3월 초 예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