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1-22 22:25:03
  • 수정 2020-01-22 22:32:34
기사수정



[뉴스부산] ‘네이버·카카오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심의위원회’(이하 심의위)는 21일, 뉴스콘텐츠(CP) 제휴사 1개 매체와 뉴스스탠드 5개 매체를 선정하고, ‘벌점 누적’을 받은 9개 매체를 재평가에서 탈락시켰다고 밝혔다.


심의위지난 17일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를 포함한 전원회의를 열어 '2019년 하반기 뉴스 제휴 평가 및 재평가 결과'를 각각 발표하고, 재입점 심사 주기 페널티 강화 등을 논의했다.


뉴스콘텐츠 1개, 뉴스스탠드 5개, 뉴스검색 26개 통과


심의위는 2019년 10월 22일부터 2주간 뉴스콘텐츠, 뉴스스탠드, 뉴스검색 제휴를 원하는 매체의 제휴 신청을 받았다.


뉴스콘텐츠 및 뉴스스탠드 제휴

네이버 86개(콘텐츠 54개, 스탠드 48개, 중복 16개), 카카오 61개, 총 116개(중복 31개) 매체가 신청했으며, 정량 평가를 통과한 89개(네이버 73개, 카카오 47개, 중복 31개) 매체를 대상으로 지난 11월 20일부터 약 두 달간 정성 평가를 진행했다. 그 결과 뉴스콘텐츠 1개, 뉴스스탠드 5개 매체가 평과를 통과했다. 최초 신청 매체수 기준 통과 비율은 5.17%다.


뉴스검색 제휴

총 411개(네이버 369개, 카카오 248개, 중복 206개) 매체가 신청했다. 정량 평가를 통과한 313개(네이버 285개, 카카오 191개, 중복163개) 매체를 대상으로 정성 평가를 진행한 결과 총 26개(네이버 25개, 카카오 18개, 중복 17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최초 신청 매체수 기준으로 통과 비율은 6.33%다.


카테고리 변경

총 13개 매체가 신청했다. 정량 평가를 통과한 9개 매체를 대상으로 정성 평가를 진행해 총 2개(네이버 뉴스검색 1개, 카카오 뉴스검색 2개, 중복 1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벌점 누적’ 매체 9곳, 재평가 탈락...제휴 계약 해지


심의위2019년 3월~10월까지 부정행위로 부과 받은 누적벌점 총 6점 이상인 9개(네이버 2개, 카카오 7개) 매체를 대상으로 재평가를 실시한 결과, 총 9개 매체(네이버 2개, 카카오 7개)가 계약 해지됐다.


심의위는 제휴 규정에 따라 정량평가(20% - 기사 생산량, 자체 기사 비율, 윤리적 실천 의지)정성평가(80% - 저널리즘 품질 요소, 윤리적 요소, 이용자 요소 등)로 평가를 진행하며, 평가 작업에는 한 매체당 무작위로 배정된 평가위원이 최소 9명씩 참여한다.


위원들의 평가점수 중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한 평균 점수가 ‘뉴스콘텐츠 제휴’의 경우 80점, ‘뉴스스탠드 제휴’의 경우 70점, ‘뉴스검색 제휴’의 경우 60점 이상인 매체가 평가를 통과한다.


평가 결과는 신청 매체에 개별 통보되며, 통과 매체는 매체 별 준비상황에 따라 양사의 뉴스 및 검색서비스에 순차적으로 반영될 예정이다.


심의위원회 임장원 위원장은 "보도자료나 타 매체 기사를 거의 그대로 베껴놓고 이를 자체 기사로 등재하는 등 평가 자료에 허위사실을 기재한 매체가 다수 적발됐다. 그간의 관행에 안주해 기사를 손쉽게 대량 생산하는 방식으로는 제휴 심사를 통과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허위사실 기재 매체, 1년간 제휴 신청 제한


심의위는 최근 뉴스제휴평가 신청 매체의 허위 사실 기재 등이 잇따라 발견됨에 따라, 지난 2019년 10월 전원회의에서 심사 관련 패널티를 강화하기로 결정했다.


기존에는 제출 자료에 의도적으로 허위 내용을 기재한 사실이 발견될 경우 당해 회차에서 신청을 무효 처리하되, 다음 회차 평가에 지원할 수 있었다.


그러나 앞으로는 신청 무효 처리일로부터 1년 간 제휴 신청할 수 없게 된다. 재평가를 통과하지 못한 경우 역시 계약 해지 일로부터 1년 간 제휴 신청 할 수 없게 된다.


따라서 이번 2019년 하반기 제휴평가에서 허위사실 기재로 탈락했거나, 재평가를 통과하지 못한 매체는 2021년 상반기 제휴 평가부터 제휴 신청을 할 수 있다.


이 외에 악성코드 탐지 이후에도 별도의 조치 없이 해당 상태가 48시간 이상 지속되는 경우, 데드링크 상태가 3일 이상 지속되는 경우, 월간 기사 송고량이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에 명기한 기사 생산량에 미치지 못한 달이 연간 2회를 초과한 경우, 제휴를 위하여 필요한 서류(동의서 또는 계약서 등)를 제출하지 않은 경우는 기존과 같이 계약해지일로부터 1년 간 제휴 신청할 수 없게 된다. 개정된 규정은 소급하지 않으며 시행일은 2020년 03월 01일부터다.


뉴스부산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449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강경호 기자 강경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KBS내마음의시, BICAC운영위원장, 뉴스부산닷컴대표.
    "뉴스부산닷컴은 '당신의 이야기'를 담습니다" This is newsbusan.com, an internet newspaper. NewsBusan, contains your story. Because your story is news.
    일상에서 특별함까지, "당신이 지켜보는 세상"을 알려주십시오. From your daily life to anything special, let me know the world you watch. We will put our article in the right perspective of newsbusan.

  1. 1 코로나19 확진자 총 1,766명(27일 16시) .. 추가 171, 사망13
  2. 2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 정례브리핑(2월27일)
  3. 3 부산시농업기술센터, 부산 방울토마토 제1차 현장컨설팅
  4. 4 시내 모든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한시적 허용(코로나19예방)
  5. 5 '코로나 3법' 26일 본회의 통과, 감염병의심자 조치 근거 마련
  6. 6 의협, 코로나19 대책본부 구성 "대구에 의료진 파견 결정"
  7. 7 장산초 교실졸업식, '코로나19 무더기 감염 사태' 막았다
  8. 8 우정사업본부, 보건용마스크 우체국쇼핑몰 판매 3월 초 예정
  9. 9 식약처, 대구·경북에 마스크 100만 개 공급 "긴급조치 첫 물량"
  10. 10 강성자라인댄스, My My My Linedance (Improver) Choreo
  11. 11 박진우 한의사 건강이야기(36) 안면 홍조
  12. 12 코로나19 .. 부산-27, 부산-28 확진자 이동경로
  13. 13 산다는 것은 아름다움입니다
  14. 14 부산시교육청, 3월 2일~ 6일까지 5일간 "긴급 돌봄 서비스"
  15. 15 중소기업 홈쇼핑 방송판매 지원사업 5개사 모집 (마감 3.13)
  16. 16 부산시특사경, 무허가 마스크 제조·허위광고 판매업체 적발
  17. 17 부산시 의료기관장 등 긴급회의 "민간 의료자원 총동원" 요청
  18. 18 부산 5대 종단 지도자 간담.. "코로나19 극복 대시민 호소문"
  19. 19 부산시 2020년도 정보화 추진.. 7개 분야 110개 사업 782억원
  20. 20 시중은행, 코로나19 피해 극복 위한 기업 등 금융지원 나서
식약처, 대구·경북에 마스크 100만 개 공급 "긴급조치 첫 물량" 우정사업본부, 보건용마스크 우체국쇼핑몰 판매 3월 초 예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