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1-10 15:31:16
기사수정

▲ KangGyeongho, 아(我), Calligraphy(2016)




강경호 이야기




아(我)



사업을 시작하는 후배의 요청으로 붓을 들었다. 숱이 많이 빠진 거친 수채화 붓으로 단번에 써 내려간 글씨다. 단호하면서도 조화로운 시작과 맺음 가운데, 아(我)의 주체성을 담고자 했다.


KangGyeongho, 아(我), Calligraphy(2016)



뉴스부산 대표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617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강경호 업무제휴
신축년 새해
'온가족 재미있는 집콕 독서 길라잡이' 동영상 3종 활용하세요 부산동구다행복교육지구, 보조 콘텐츠 개발 관내 초·중교 보급 설파 안창수 화백, 이웃나눔展’ 수익금 기탁 부산시, '2021년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 지원사업' 추진 [인사] 부산시 6급 이하 공무원 972명 (2021. 1. 27.자) 부산교육청,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1.21.) 학교폭력 실태조사 분석 결과 .. 부산교육청, 향후 추진 계획 부산시,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위원회 발족 (1.21.)
강성자라인댄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