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1-17 09:47:34
  • 수정 2020-11-17 09:49:07
기사수정

▲ [뉴스부산] 대한민국 여자축구국가대표팀이 11월 23일~ 12월 8일까지 부산 아시아드주경기장과 보조경기장에서 ‘2020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전에 대비한 전지훈련을 한다. 사진=부산시



[뉴스부산] 대한민국 여자축구국가대표팀이 11월 23일~ 12월 8일까지 부산 아시아드주경기장과 보조경기장에서 ‘2020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전에 대비한 전지훈련을 한다.


17일 부산시에 따르면 이번 전지훈련은 지난해 A매치와 2019 EAFF E-1챔피언십(동아시안컵) 대회를 치르며 입증된 우수한 전지훈련 인프라와 전지훈련 유치를 위한 부산시의 의지가 작용한 결과로 보고있다.


그동안 부산시는 전지훈련 유치 전용 홈페이지 제작 전지훈련팀 협력병원 선정 부산시체육회, 부산관광공사, 부산관광협회 등 유관기관과 유치전담팀 구성 등 도쿄올림픽 참가 전지훈련팀을 유치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펼쳐왔으나, 코로나19의 전세계적 유행으로 인해 도쿄올림픽이 내년 7월로 1년간 연기되면서 전지훈련 유치추진도 잠시 중단됐다.


시는 최근에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코로나19와 상관없이 도쿄올림픽을 예정대로 개최한다는 동향을 파악하고, 내년 훈련 수요에 맞춰 전지훈련 유치에 다시 한번 박차를 가하고 있다. 부산시는 관문 도시임에도 철저한 방역체계를 바탕으로 코로나19를 잘 억제해 나가고 있는 ‘스포츠 하기 좋은, 안전한 도시 부산’의 이미지를 국내외에 적극적으로 홍보할 방침이다.


뉴스부산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62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원호1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