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1-26 17:30:00
기사수정




[뉴스부산] 부산광역시교육청은 26일 부산진구 A초등학교 B학생, 기장군 C초등학교 D학생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 통보를 받았다고 이날 밝혔다.


▶ B학생은 지난 24일 할머니(초읍 장구교실 관련)가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25일 할아버지와 함께 부산진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후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학생은 부산진구에서 할아버지, 할머니와 함께 거주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 D학생은 지난 21일 아버지, 어머니, 동생(같은 초등학교 재학)과 함께 통영 소재 식당을 방문해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24일 통영보건소로부터 검사대상자임을 통보받았다.


이 학생은 지난 25일 가족과 함께 기장군보건소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후 26일 확진 통보를 받았다. 동생은 음성판정을 받았다. 이 학생은 해당 초등학교에 20일까지 등교한 것으로 확인됐다.


부산시교육청은 26일 A초등학교에 대해 방역을 실시한데 이어, 26일 전학년에 대해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한편, 부산시방역당국은 26일 A초등학교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B학생과 같은 학년 학생 및 같은 층을 사용하고 있는 학생과 교직원 등 모두 145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했다.


뉴스부산 http://www.newsbsan.com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62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원호1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