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내일(2일)~4일까지, 부산 모든 유·초·중·고 원격수업 전환 - 김석준 교육감 1일 긴급기자회견... 교육가족과 시민의 협조 당부 - 유치원과 초등학교, 맞벌이 가정 등 위해 긴급돌봄 운영
  • 기사등록 2020-12-01 16:46:27
  • 수정 2020-12-01 16:47:32
기사수정

▲ [뉴스부산] 부산지역 모든 유·초·중·고·특수학교가 내일(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원격수업으로 전환한다.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인한 학생 및 교직원의 안전을 위한 조치다. 김석준 부산광역시교육감은 오늘(1일) 오후 3시,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한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밝히며 교육가족과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뉴스부산] 부산지역 모든 유·초·중·고·특수학교가 내일(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원격수업으로 전환한다.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인한 학생 및 교직원의 안전을 위한 조치다.


김석준 부산광역시교육감은 오늘(1일) 오후 3시,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한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밝히며 교육가족과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이같은 조치는 코로나19의 ‘제3차 대유행’에 따라 최근 며칠사이 부산지역 학교내 확진자와 자가격리자가 급속히 늘어나고, 가족 및 소규모 모임 등을 통해 무증상 감염자에 의한 N차 감염자가 속출하고 있기 때문이다.


부산지역 학교내 확진자는 올들어 지난 10월말까지 43명이었으나 11월 한달동안만 45명에 달한다. 최근 3일간 확진자는 9개교 30명이다. 현재 자가격리자도 학생 1,103명과 교직원 132명 등 모두 1,235명에 이른다.


김 교육감은 “이 같은 상황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이틀 앞으로 다가온 상태이다”라며 “여러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할 때 학생들의 안전을 지키고 수능 시험을 안정적으로 치르기 위한 특단의 조치를 취하지 않을 수 없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부산시교육청은 2일부터 금요일인 4일까지 3일간 모든 유·초·중·고·특수학교에 대해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교원에 대해서도 출근자가 2분의 1이하가 되도록 전체 교원의 절반 이상을 재택근무로 전환하도록 하였다. 다만, 맞벌이 가정 등을 위해 원격수업 기간동안 유치원과 초등학교, 특수학교에 대한 긴급돌봄을 실시한다.


부산시교육청은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무사히 치르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안전한 시험장을 유지하기 위해 모든 고등학교에 대해 지난 11월 26일부터 1주일간 원격수업으로 전환한 데 이어 모든 시험장에 대한 방역을 완료한 상태이다. 수험생 가운데 확진자나 자가격리자가 발생할 경우 이들 학생들도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별도의 시험장을 확보해두고 있다.


김 교육감은 “모든 수험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마음놓고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수험생 부모의 마음으로 시험장 방역관리와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수험생들에게 “편안한 마음으로 마지막까지 컨디션 관리 잘하여 좋은 결과 얻기를 바란다”말했다.


이어 “엄중한 비상상황에서 교육가족은 물론 시민 모두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며“코로나19를 하루빨리 종식할 수 있도록 생활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는 등 방역에 적극 협조해 주시고 불필요한 모임이나 행사를 최대한 자제해 주기를 간곡히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뉴스부산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630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