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1-26 23:09:11
기사수정



[뉴스부산] 이마트가 SK텔레콤이 보유한 프로야구단 SK와이번스의 지분 100%를 인수하는 양해각서(MOU) 체결했다고 26일 공시했다. 매매대금은 총 1,352.8억 원이다.


이에 따라 신세계그룹 이마트는 SK텔레콤이 보유하고 있는 SK와이번스 보통주식 1백만주(지분 100%)를 1,000억 원에, SK와이번스가 사용중인 SK텔레콤 소유 토지 및 건물(야구연습장 등)을 352.8억 원에 인수한다.


이마트 측은 이번 인수는 온오프라인 통합과 온라인 시장의 확장을 위해 수년 전부터 프로야구단 인수를 타진해왔으며, 기존 고객과 야구팬들의 교차점과 공유 경험이 커서 상호 간의 시너지가 클 것으로 판단해 SK와이번스 인수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구단의 연고지는 현재 인천으로 유지하고 코치진 및 선수단과 프런트는 전원 고용 승계해 SK와이번스가 쌓아온 인천 야구의 전통을 이어간다.


이마트는 다음 달 23일 예정인 본계약 체결 후 KBO·인천시·공정거래위원회 등 관계기관의 승인을 통해 3월 새 구단을 정식 출범할 예정이며 조만간 구단 네이밍과 캐릭터 등도 확정할 예정이다.


뉴스부산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664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