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4-07 22:33:37
  • 수정 2021-04-08 14:31:46
기사수정

▲ [독서] 칼 세이건(CARL SAGAN)의『코스모스(COSMOS)』, 홍승수 옮김. 독서의 참 묘미를 일깨워 준 감동적인 책이다. 강범호 독서가



칼 세이건(CARL SAGAN)의『코스모스(COSMOS)』, 홍승수 옮김. 독서의 참 묘미를 일깨워 준 감동적인 책이다. 지난해 6월 22일에 독서를 시작해 8월 27일 독서를 마쳤다.

옮긴이 홍승수는 지난 1978년 이후 31년간 서울대학교 교수로 재직하며 많은 천문학자들을 길러냈고, 2009년 정년 퇴임했다.

'옮긴이 후기(2004년 겨울)'와 칼 세이건 서거 10주기인 2006년 '특별판을 펴내며(2006년 겨울)'의 글 또한 감동적이다.

서가에 꽂아 둔 책에 눈이 마주칠 때면 우주를 떠올리게 하고, 인생을 다시 생각하게 한다. 책을 독서하면서 옮긴이 홍승수의 번역과 자상한 주석들에 감동하였다.

개인적으로 주위의 독서를 즐기는 모든 이들에게 일독을 권유한다.

글. 강범호(독서가)


"인류가 직면한 가장 심각한 문제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혹자는 악화 일로에 있는 지구 자연환경의 보존이라고 대답합니다. 또 핵전쟁의 공포에서 인류를 해방시키는 일이 지구인이 해결해야 할 가장 시급한 과제라고 생각하는 이들도 많습니다. 또 어떤 이들은 인권과 사회 정의의 범세계적 구현이야말로 우리의 선결 과제라고 강조합니다. 그렇습니다. 이 모든 문제들은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 지구인들이 서둘러 해결해야 할 문제임에 틀림이 없습니다. 그렇지만 해결하기가 무척 어려운 과제입니다. 저는 이러한 난제들을 안고 살아야 하는 현대인들의 화두는 우주와 생명의 기원이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싶습니다. 우리가 자신의 위상을 우주적 관점에서 조망하게 될 때, 앞에서 열거한 문제를 총체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실마리가 찾아질 것이기 때문입니다."

"칼 세이건은 코스모스에서 인간의 위상과 정체를 우주적 시각에서 바라보라고 독자들에게 다그치고 설득합니다. 그리고 그의 설득 노력은 큰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코스모스의 13부작 시리즈가 방영될 당시, 전 세계 인구의 약 3퍼센트가 코스모스를 시청했다는 통계가 그 성공을 말해 주고 있습니다."

"이 책의 내용은 천문학이 주를 이루지만, 천문학만이 아니었습니다. 이 책은 코스모스에서 인간이 어떠한 위치에 있는지를 밝혀내는 데 초점이 맞추어져 있습니다. 초첨에 이르기까지 과학뿐 아니라, 서양 철학과 동양 사상, 현대사회학, 정치 심리학 등의 지식이 두루 필요했으니 『코스모스』의 번역은 맨발로 가시밭길 걷기였습니다." <옮긴이 후기> 일부, 2004년 겨울 관솔재에서



"인류가 직면한 가장 심각한 문제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혹자는 악화 일로에 있는 지구 자연환경의 보존이라고 대답합니다. 또 핵전쟁의 공포에서 인류를 해방시키는 일이 지구인이 해결해야 할 가장 시급한 과제라고 생각하는 이들도 많습니다. 또 어떤 이들은 인권과 사회 정의의 범세계적 구현이야말로 우리의 선결 과제라고 강조합니다. 그렇습니다. 이 모든 문제들은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 지구인들이 서둘러 해결해야 할 문제임에 틀림이 없습니다. 그렇지만 해결하기가 무척 어려운 과제입니다. 저는 이러한 난제들을 안고 살아야 하는 현대인들의 화두는 우주와 생명의 기원이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싶습니다. 우리가 자신의 위상을 우주적 관점에서 조망하게 될 때, 앞에서 열거한 문제를 총체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실마리가 찾아질 것이기 때문입니다."

"칼 세이건은 코스모스에서 인간의 위상과 정체를 우주적 시각에서 바라보라고 독자들에게 다그치고 설득합니다. 그리고 그의 설득 노력은 큰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코스모스의 13부작 시리즈가 방영될 당시, 전 세계 인구의 약 3퍼센트가 코스모스를 시청했다는 통계가 그 성공을 말해 주고 있습니다." <특별판을 펴내며> 일부, 2006년 겨울.



[메모] 우주(宇宙) : 무한한 시간과 만물을 포함하고 있는 끝없는 공간의 총체. <천문>은 모든 천체(天體)를 포괄(包括)하는 공간(空間)이다. Cosmos는 우주(宇宙)의 질서(秩序)를 뜻하는 그리스어이며 카오스(Chaos)에 대응(對應)하는 개념(槪念)이기도 하다. 코스모스(Cosmos)라는 단어는 만물(萬物)이 서로 깊이 연관(聯關)되어 있음을 내포(內包)한다. The cosmos is the universe. The universe is the whole of space and all the stars, planets, and other forms of matter and energy in it. 카오스 [그리스어] chaos : <철학> 그리스의 우주 개벽설에서, 우주가 발생하기 이전의 원시적인 상태. 혼돈(混沌 / 渾沌)이나 무질서 상태(無秩序 狀態)를 이른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70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최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부산시 백신 1차 접종→ 누계 2,395,483명 (9월 23일 0시 기준)
  •  기사 이미지 브라질 리우 시 자매결연 36주년 「Lights On! 부산-리우」 행사
  •  기사 이미지 가덕도신공항 주민지원 민관협의회 출범… 9월 27일, 첫 회의
최신 기사
  1. 1 부산시 백신 1차 접종→ 누계 2,395,483명 (9월 23일 0시 기준)
  2. 2 브라질 리우 시 자매결연 36주년 「Lights On! 부산-리우」 행사
  3. 3 가덕도신공항 주민지원 민관협의회 출범… 9월 27일, 첫 회의
  4. 4 2021 부산 디지털 치의학 전시회 및 종합학술대회 개최
  5. 5 부산교육청, 제9기 학부모아카데미 온라인 운영(10.12~11.19)
  6. 6 부산구덕도서관, 10월에 만나는 도서관 특강 (10.7.~28.)
  7. 7 최지원 발레클래스 음악, Les Tendres Plaintes
  8. 8 LED조명 교체.. 송정터널 좌동 방면 부분 통제 (9.28.~10.19)
  9. 9 추석고속도로 귀경길 22일 16시, 부산→서울 (5시간 10분)
  10. 10 부산시, 오는 28일 '善(선)결제 관광상품 설명회' 개최
  11. 11 2021년 부산청년주간 비대면 행사(10월 1일~4일, 게더타운)
  12. 12 부산국제록페스티벌(10월 2일 삼락생태공원) 최종 라인업 공개
  13. 13 뉴스부산art=보름달처럼 풍성한 한가위 되세요
  14. 14 뉴스부산포토=추석 하루 앞 둔 부전시장
  15. 15 2021년 추석연휴 특선 영화(TV)=2021년 9월 21일(화) 상영분
  16. 16 부산교육청, 직업계고 학점제 대비 실습환경 대폭 개선
  17. 17 부산교육청, 미래교육 전환을 위한 조직 체계 마련 (9.1.)
  18. 18 뉴스부산포토=해운대 코로나19 임시 선별 검사소 운영
  19. 19 추석연휴 2일째인 19일 오후, 부산 해운대 시외버스 정류소
  20. 20 최근 5년간 외국인 범죄 193,053건 中 52.2%가 중국인
대구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