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7-16 01:37:05
기사수정

▲ 뉴스부산=박형준 부산시장은 ‘15분 도시 부산 비전 투어’의 일환으로 지난 14일 오후, 상업·업무·주거 기능이 융·복합화된 해양신산업 혁신거점 조성 예정지인 영도구 한국타이어 부산물류센터 부지를 방문하고, 영도 공업지역 활성화 계획을 발표했다. 시는 일터, 삶터, 놀이터로서 공동주택, 생활SOC시설, 해양신산업 플랫폼으로 탈바꿈할 방침이다. 사진=부산시



뉴스부산=박형준 부산시장은 ‘15분 도시 부산 비전 투어’의 일환으로 지난 14일 오후, 상업·업무·주거 기능이 융·복합화된 해양신산업 혁신거점 조성 예정지인 영도구 한국타이어 부산물류센터 부지를 방문하고, 영도 공업지역 활성화 계획을 발표했다. 시는 노후 공업지역 최초 사업지인 영도구 청학동 일원 약 50만㎡(약 15만2천 평)의 부스트벨트(Boost Belt)를 해양신산업의 메카로 발전시켜 나가고, 도로, 녹지 등 기반시설을 대대적으로 확충·정비해 15분 내 일상생활이 가능한 친환경 도심공업지역으로 재탄생시킬 방침이다. 


뉴스부산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busan.com/news/view.php?idx=75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대구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