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11월 4일부터 '초량교차로' 부두 및 수정동 방향 좌회전 금지 - 서면 ~ 충무 구간 간선급행버스체계(BRT) 설치공사
  • 기사등록 2021-11-01 12:15:28
기사수정




뉴스부산=부산시는 11월 4일부터 서면~충무 구간 간선급행버스체계(Bus Rapid Transit, 이하 BRT) 공사에 따라 '초량교차로' 부두 및 수정동 방향 좌회전이 금지된다고 밝혔다.


1일 시에 따르면 이번 교통체계 변경으로 초량교차로 부두 및 수정동 방향으로의 좌회전이 금지돼 정발장군 동상 앞 교차로와 초량교차로가 하나로 합쳐진다. 기존 부두 및 수정동 방향 통행 차량은 교차로 전방 100m 지점에서 각각 P턴 형식으로 진입해야 한다.





시는 그동안 초량 제1지하차도와 접하는 정발장군 동상 앞 교차로와 초량교차로 간의 거리가 80m에 불과해 제약적이었던 신호 운영체계를 개선하고, BRT 중앙 버스정류장 설치를 위해 2개의 교차로를 하나로 합침으로써 초량교차로 전체 차량 흐름이 원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


박진옥 부산시 교통국장은 “BRT 공사로 인해 중앙대로 일부 차로를 통제하면서 불가피하게 교통체증이 발생하고 있으나, 대중교통 이용 편의를 위한 공사인 만큼 시민 여러분의 많은 양해를 부탁드린다”라며 “빠른 시일 내 공사를 완료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겠다”라고 전했다.


현재 공사 중인 서면~충무 구간의 BRT는 올해 12월 개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BRT가 개통되면 이 구간을 운행하는 버스 속도가 12%에서 최대 28.3%까지 향상될 것으로 예상돼, 대중교통 시민 만족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뉴스부산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감자탕=1러시아총영사축사
강경호이야기 = 새벽녘, 백색 슬레이트에 비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