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1-07 01:20:32
기사수정

▲ 뉴스부산art=동양화의 대가 설파 안창수 화백 `연꽃을 찾다展`이 오는 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 양산시 신기동 쌍벽루아트홀 중전시실에서 열린다.


뉴스부산art=동양화의 대가 설파 안창수 화백 '연꽃을 찾다展'이 오는 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 양산시 신기동 쌍벽루아트홀 중전시실에서 열린다. 


선생은 전시의 글에서 "한해가 저물어가는 늦가을에도 화가는 연밭을 찾는다"고 말한다. 이어 "진흙에서 피어나는 연꽃을 보면 우리의 삶을 대변하는 듯하다"고 이야기한다. 그러면서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연꽃전을 찾아 마음을 기대어보면 어떨까..."라며 작가의 마음을 전한다. 


설파(雪波) 안창수 화백의 작품세계는 깊고 수려하다.(뉴스부산 2018.10.15.자). 이번 전시가 독자와 미술애호가들에게 선생의 화력, 상상과 집념 그리고 재능과 수려함이 어우러지는 작품감상의 기회가 되기를 권한다.


▶설파 안창수(양산, 1945) 일본전국수묵화수작전 외무대신상, 중화배전국서화예술대전 금상, 국제중국서화전 문화공로상, 한국을 빛낸 자랑스러운 한국인상 등 수상 / kbs1 아침마당 출연(강의 및 시연) / 안창수동양미술연구소


강경호 기자 newsbusancom@daum.net


관련기사

[뉴스부산ART] 설파(雪波) 안창수 화백

http://www.newsbusan.com/news/view.php?idx=2367

설파(雪波) 안창수 화백 <1>설중맹호하산도

http://www.newsbusan.com/news/view.php?idx=2385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