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글로벌 창업플랫폼, 구글 'B. 스타트업 스테이션' 개소(11.10.) - 부산시-구글, 부산유라시아플랫폼(부산역)에 스타트업 지원 허브 구축
  • 기사등록 2021-11-10 12:43:09
기사수정

▲ 뉴스부산=부산시가 구글과 함께 스타트업 지원 허브를 구축했다. 부산시는 부산유라시아플랫폼(부산역)에서 구글이 후원하는 창업공간 ‘B. 스타트업 스테이션’을 오늘(10일) 오전 개소하고, 부산에서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사진=부산시 제공


뉴스부산=부산시가 구글과 함께 스타트업 지원 허브를 구축했다. 부산시는 부산유라시아플랫폼(부산역) B동 1층 라운지에서 구글이 후원하는 창업공간 ‘B. 스타트업 스테이션’<사진>을 오늘(10일) 오전 개소하고, 부산에서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박형준 부산시장과 신상해 부산시의회 의장, 구글코리아 김경훈 사장, 구글스타트업캠퍼스 마이크김 총괄, 스파크랩 김유진 대표 등이 참석한 오늘 개소식에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스파크랩 간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부산을 기반으로 한 그린테크 스타트업에 성장 기회를 제공하고, 글로벌 무대 진출을 위한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한다.


㈜큐티티 고태연 대표, ㈜코드오브네이처 박재홍 대표, ㈜넷스파 정택수 대표 등 부산지역에서 활동하는 스타트업이 참석해 비전과 성장 과정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부산시는 지역 청년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적극적인 투자와 지원을 이어 나가는 한편,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글로벌 네트워크를 비롯한 다양한 자원을 지역기업이 그린테크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을 통해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부산의 스타트업 생태계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시는 구글, 스파크랩과 함께 부산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과 성공적인 글로벌 진출을 돕기 위해 긴밀한 협업과 지원을 지속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구글은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를 비롯해 창구 프로그램, 인디 게임 페스티벌 등 다양한 방면에서 국내 스타트업을 위한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해오고 있다. 2015년 한국에 개관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 함께한 스타트업은 총 58곳이며, 창출한 일자리는 3,000여 개, 그리고 총 2,360여억 원 규모의 투자를 끌어냈다.


김경훈 구글코리아 사장은 “한국의 스타트업은 빛나는 아이디어와 빠른 실행력으로 글로벌 기업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중요한 파트너이고, 이번 스파크랩과의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대한민국 스타트업 생태계를 한 단계 발전시키고 차세대 부산 그린테크 스타트업이 글로벌 무대로 도약하는 데 일조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부산시는 그동안 지역에서 스타트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창업 인프라 구축과 민간의 우수한 창업플랫폼 유치에 노력해왔다.”라며, “글로벌 기업 구글과 수도권 대표 액셀러레이터 스파크랩의 지원은 부산을 청년 창업의 도시로 만드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 말했다.


뉴스부산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감자탕=1러시아총영사축사
강경호이야기 = 새벽녘, 백색 슬레이트에 비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