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1-30 14:00:29
기사수정


뉴스부산=지난 10월 10일로 120번째 생일을 맞은 부산시민도서관은 12월 8일 오후 2시 도서관 내 시민소리숲에서 대 공공도서관의 역사를 성찰하고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개관 120주년 기념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세미나에는 서혜란 국립중앙도서관장 초청 특별강연, 사진과 고문헌 자료를 통한 도서관의 발자취를 되짚어보는 120주년 기념 동영상 상영, 성악 공연 등이 열린다. 참가 신청은 12월 1일부터 시민도서관 홈페이지(https://home. pen.go.kr/siminlib)에서 신청하면 된다.


시민들에게 ‘초읍’ 도서관으로 더 친근하게 알려져 있는 시민도서관은 우리나라의 근대적 의미의 공공도서관 역사를 고스란히 품고 있다. 1901년 홍도회 부산지부 독서구락부 도서실에서 출발해 1919년 부산부(釜山附)로 이관되어 공립 공공도서관인 부산부립도서관으로 새로이 발족했다. 이어 1949년 부산시립도서관으로 개칭했으며, 1963년 부전동으로 신축 이전했다가 1982년 현 위치인 초읍에 자리 잡았다.


뉴스부산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블랙마리오-최철주-뉴스부산배너
감자탕=1러시아총영사축사
감자탕=1러시아총영사축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