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2022년 코리아넷 명예기자단 역대 최다 122개국 4834명 선발 - 라트비아 등 17개국 기자단 첫 배출…20일 발대식, 1년간 12기 활동
  • 기사등록 2022-05-12 23:59:30
기사수정

▲ 출처:https://www.korea.net

뉴스부산=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올해 제12기 코리아넷 명예기자단으로 국내·외에 거주하는 외국인 122개국 4834명을 최종 선발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105개국 3432명에 비해 17개국, 1402명이 늘어난 역대 최대 규모로 명실상부 최대 규모의 한국 지원단(서포터스)으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코리아넷(www.korea.net) : 해문홍이 운영하는 정부 대표 다국어 포털이다. 9개 언어(영어, 스페인어, 아랍어, 중국어, 일본어, 독일어, 프랑스어, 러시아어, 베트남어)로 한국 관련 뉴스 등을 제공해 전 세계에 한국을 알리고 있다.

전체 지원자 5714명 중 자기소개서 등을 평가해 최종 선발된 기자단은 '국내' 거주자 410명, '해외' 거주자 4424명이다.


'언어권별'로는 영어 1544명, 스페인어 1104명, 아랍어 745명, 인도네시아어 405명, 러시아어 358명, 베트남어 254명, 프랑스어 168명, 중국어 161명, 독일어 50명, 일본어 45명 등이다.


'국가별'로는 이집트 640명, 멕시코 422명, 인도네시아 403명, 인도 279명, 베트남 254명 순으로 인원이 많다. 지난해 멕시코에 이어 2위였던 이집트는 올해 가장 많은 명예기자단을 배출했다.


코리아넷이 올해 상반기에 서비스를 시작하는 인도네시아어 사용자들의 지원 열기도 뜨거웠으며, 특히 라트비아, 말라위, 카타르, 에스토니아 등 17개국에서 이번에 처음 기자단을 배출했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또 제12기 중 특별한 이력을 가진 이들도 소개했다.


터키의 쿠브라 렌데시오글루(Kubra Rendecioglu)씨는 2014년부터 한복 디자이너로 활동하고 있으며, 올여름 터키에서 한복 패션쇼를 개최해 한국의 미를 더욱 널리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크라이나 국적인 트러시키나 아나스타시야(Troshkina Anastasiia) 씨는 우크라이나 태권도 연맹에서 주최한 우크라이나 오픈 컵(All-Ukrainian open cup) 대회에서 2018년, 2019년, 2021년 정상에 오른 경력이 있는 태권도 선수다. 태권도 관련 기사를 작성해 전 세계에 태권도의 매력을 알리기 위해 명예기자단에 지원했다고 전했다.


베트남 공영방송사(VTV)에서 아나운서로 5년째 활동하고 있는 현직 언론인 부 테 안(Vu The Anh)씨는 자신의 방송경력을 포함해 10년 동안 언론매체 분야에서 일한 경험을 살려 다양한 콘텐츠로 한국을 알리고 베트남과 한국을 연결하는 역할을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제12기 명예기자단은 오는 20일 열리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1년 동안 코리아넷(www.korea.net)과 누리소통망(SNS)을 중심으로 한국 관련 소식을 기사나 사진, 영상으로 제작해 전 세계에 알릴 계획이다.


박명순 해문홍 원장은 “코리아넷 명예기자단은 한국 문화와 역사, 현재 모습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있다”며 “한국이 전 세계와 더욱 가까워질 수 있도록 명예기자단의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정담은감자탕(주문)
서화디자인=강경호이야기=캐리
  1. 1 뉴스부산포토=개장 첫 주말, 광안리해수욕장 (7.2.)
  2. 2 로또 1022회 당첨번호 (추첨 2022년 7월 2일)
  3. 3 부기, 부산종합터미널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알린다"
  4. 4 부산현대미술관, 《거의 정보가 없는 전시》 전(展) 정보 공개
  5. 5 하윤수 부산교육감 취임 "대한민국 교육의 중심으로 만들겠다"
  6. 6 부산시 공식유튜브 채널 ‘붓싼뉴스’ 명칭 변경 공모(7.1.~14.)
  7. 7 2022 부산건축제 시민영상공모전 (7.4.~9.15.)
  8. 8 다(多)가치 꿈꾸는 아빠의 자장가 공모전 개최(7.1.~7.31)
  9. 9 윤 대통령, 스페인 국왕 내외 주최 갈라 만찬 참석
  10. 10 윤 대통령, 한-호주 정상회담… 가치연대·북 비핵화 등 협력
  11. 11 정부지원 재난극복 긴급지원금 "스미싱 문자 주의 안내"
  12. 12 구비문학 자료수록 '부산구술문화총서' 총15권 10년 만에 완간
  13. 13 부산명장도서관, 대학생 책 읽어주기 봉사단 발대식
  14. 14 부산체고 럭비부, 제75회 전국종별럭비선수권 고등부 ‘우승’
  15. 15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제15회 부산항축제" 2일 개막
  16. 16 17회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매직컨벤션’ 개최 (7월 2일~3일)
  17. 17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관 ‘아르떼뮤지엄 부산’ 2023년 개관
  18. 18 2021년 도시계획현황 통계 조사⋅발표
  19. 19 7월부터 "주택용, 일반용 도시가스 요금 1.11원/MJ 인상"
  20. 20 부산현대미술관장에 '강승완 전 국립현대미술관 학예연구실장'
Story of KANG GYEONGHO = 골목길 걷다 보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google.com, pub-9778884626677934, DIRECT, f08c47fec0942fa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