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8-22 23:59:19
기사수정




뉴스부산=부산시는 8월 22일~9월 2일까지 ‘2022 부·울·경 일자리 박람회’를 지난해 비대면에 이어 올해는 대면과 비대면을 병행하여 개최한다고 밝혔다. 내년에는 울산, 2024년에는 경남에서 개최될 계획이다. 


이번 박람회에는 부산시 150개 사, 울산시 60개 사, 경상남도 80개 사 등 총 290개 사가 참여해 2,400여 명의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


온라인 박람회는 22일부터 공식 누리집(www.부울경일자리박람회.kr)에서 진행되며, 주요 행사로는 ▲기업 채용관 ▲취업특강 ▲채용설명회 ▲지역 우수기업 설명회 등이 있다. 구직자는 누리집에 게재된 채용정보를 바탕으로 온라인으로 입사지원과 화상 채용 면접에 참여할 수 있고, 화상 취업 상담도 지원받을 수 있다.


오는 30일 오전 10시부터 벡스코 제1전시장(3B홀)에서는 대면 박람회가 열린다. 구직자와 기업 채용 관계자들이 직접 만나서 면접을 볼 수 있고, 특별관·일반관 등을 통해 주요 채용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벤트 관에서는 타로를 활용한 진로상담, 퍼스널컬러 1:1 진단 및 이미지 컨설팅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부산시·울산시·경상남도·부산지방고용노동청·부울경 지방중소벤처기업청·BNK 부산은행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일자리 박람회를 통해 구직자들은 원하는 기업에 취업하고 기업들은 필요로 하는 인재를 채용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http://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